처음 다른나라를 방문할 때는 문화적 충격에 마음의 준비를 단단히 해야 된다고 했거늘...
마음의 준비를 단단히 하고 갔음에도 충격적인 것이 있었으니...
바로, WIFI를 돈내고 써야 된다는 것!
우리나라에선 흔하디 흔한 와이파이가 호주에선 돈이라는 사실이 믿겨지지 않았다.
심지어는 불법으로 와이파이를 잡아 쓸 경우 벌금을 내야 될 수도 있다.
'그래도 공항은 공짜겠지?'
호주 국제공항, 국내공항에선 와이파이가 무료로 잡힌다.
하지만 이메일계정과 동의를 해야 사용할 수 있고 일정 시간이 지나면 위의(여권 사진) 그림이 뜬다.
일정 시간 안에서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는 얘기이다.

그렇다면, 유료 WIFI 속도는?
호주는 ADSL을 사용하기 때문에 웬만한 한국 사람들은 뒷목잡고 넘어 갈 수도 있다. 
WIFI 3칸이 다 떠도 우리나라 1칸 떴을때랑 비슷한 속도라고 할까?
3g 속도 역시 사정이 비슷한 것 같다.
돈내고 쓰는 인터넷인데 속도까지 느리니 충격이 두배였다.
하지만, 무료 WIFI를 쓸 수 있는 곳이 있으니...
맥도날드! 맥도날드에선 무료로 사용 할 수 있다.
그래서 늘 사람들이 많은 걸까?

인터넷이 유료이다 보니, 자연스레 컴퓨터와 핸드폰에서도 멀어졌다.
도심지에서 조금만 떨어져도 핸드폰이 터지질 않으니...
한국에선 핸드폰, 컴퓨터, 인터넷 없이는 살아갈 수 없을 정도로 내 일상생활의 한 부분으로 자리 잡고 있었지만, 호주에서 이런 것들 없이 살아가는 것에 적응 되어 가는 것도 나쁘진 않은 것 같다.
어쨌든, 우리나라 인터넷 하나는 세계 최고라는 말이 괜히 나온 것이 아닌 것 같다.

설정

트랙백

댓글

  • 전설 2013.01.09 11:54 답글 | 수정/삭제 | ADDR

    외국은 거의다 유료에요ㅜㅜ
    스타벅스도 무료였던 기억이...